경주환경운동연합 > 활동소식 > 탈핵 > 포항CBS 인터뷰(일본 오염수 방류)

활동소식

포항CBS 인터뷰(일본 오염수 방류)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포항CBS 라디오 ‘김유정의 톡톡 동해안’ 인터뷰(일본 오염수 방류)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방류를 결정하면서 국제사회의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특히 포항 등 동해안의 경우 수산물 소비 급감 등 큰 피해가 예상되는데요.
경주환경운동연합 이상홍 사무국장과 자세한 내용 알아보죠.


1.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바다에 방류하기로 결정했는데,
그 양이 상당하죠?

– 현재 125만 톤, 일본 도쿄돔 규모
– 매일 140톤 ~ 170톤 추가 발생

2. 후쿠시마 원전 사고가 발생한 지 10년이 지났는데, 그동안 오염수를 그냥 보관하고 있었던 건가요?

– 저장 탱크에 저장 중, 초기 저장 탱크는 용접을 하지 않고 볼트를 결합해서 제작
– 10년 지나서 저장 탱크에 누수가 발생하는 등 문제가 많아서, 오염수를 용접 제작한 탱크에 옮기는 등 관리 부담이 점점 커지고 있음.
– 관리 부담을 줄이고, 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한 방류

3. 이 오염수에 방사능 물질이 다량 포함돼 있기 때문에 국제사회가 우려를 하고 있는 건데, 구체적으로 어떤 것들이 들어 있습니까?

– 후쿠시마 핵사고: 원자로 안에 있던 핵연료가 녹아내려서 땅속에서 계속 끓고 있는 사고.
– 땅속의 핵연료를 식히기 위해 냉각수를 계속 주입하면서 생기는 오염수
– 핵연료에서 200여 가지 방사성 물질이 생성, 오염수에 200여 가지 방사성 물질이 있다고 보면 됨.
– 대표적으로 요오드, 세슘, 스트론튬, 플루토늄 등 맹독성 물질이 가득함.

4. 일본 정부는 이 오염수를 정화 처리해서 수십 년에 걸쳐 방류한다고는 하는데, 이렇게 하더라도 해양생물 피해는 불가피하겠죠?

– 해양생물 피해는 피할 수 없음.
– 방사성물질은 독성이 줄어든 데 수백 년에서 수만 년의 시간이 필요함
– 수십 년은 매우 짧은 시간에 오염수를 모두 방류하는 것.
– 상어, 참치 등에서 수은이 많이 검출되듯이 방사능도 먹이 사슬에 의해서 서서히 농축될 것으로 보임.

5. 오염수가 해류를 따라 동해까지 도착하는데 일 년이 넘게 걸린다고 하는데, 해류와 상관없이 더 빨리 도달할 수도 있다구요?

– 일본이 방류를 결정했는데, 어떻게 방류할지는 아직 알 수 없음.
– 일본 열도에서 후쿠시마 피해를 줄이기 위해 각 현에서 나누어서 버리자는 주장까지 있음.
– 그렇다면 일부는 동해에 버릴 수도 있고, 일본 본토에서 멀리 떨어진 오키나와 앞바다에 버리면 서해와 동해로 들어옴.
– 후쿠시마에 모두 방류해도 큰 해류는 태평양으로 가지만 근해의 작은 해류를 타고 동해로 유입

6. 걱정인 게 이렇게 되면 수산물 소비 위축으로 지역 어업인과 관련 업계의 피해 부분인데, 우리나라가 수산물 소비 1위라고 하더라구요… 특히 경북 동해안에 수산업 비중이 크지 않습니까?

– 실재 오염 여부를 떠나서 국민들의 해산물 소비가 줄어든다고 봐야 함.
– 일본 정부에서 2년 후부터 방류한다고 하니, 그사이 방류를 못하도록 노력을 기울여야 하고.
– 방사능 오염에 대한 정보를 더욱 투명하게 국민들과 소통해야 함.
– 일본산 수산물의 유통 규제를 더욱 강화해 수산물 유통에 대한 신뢰를 확보해야 함.

7. 그런데 미국이 일본 정부의 결정을 지지하고 나선 것도,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입니다.

– 미국이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의 위험성, 해양 환경의 관점에서 이 문제에 접근한 것이 아니라,
– 정치, 군사적 동맹의 입장에서 일본에 힘을 실어 준 것으로 보임.

8. 한국과 중국 등 이웃 국가들과 협의도 하고, 정말 안전한지 검증도 필요해 보이는데, 이와 관련한 계획은 없는 건가요?

– 아쉽게도 계획 없음. 정확하게는 일본이 모든 외부 검증을 반대하고 있음.
– 일본이 다핵종제거설비를 통해 오염수의 방사능을 걸러냈다고 주장하고, 심지의 일본 각료들이 마셔도 괜찮다고 주장하는 장면이 뉴스에 그대로 나오고 있음.
– 이에 대한 철저한 검증이 필요하다고 봄.
– 한국, 중국뿐만 아니라 해양오염을 우려하는 국제사회가 공동으로 일본의 오염수 처리 실태에 대해 일상적으로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해야 함.
– 과거 체르노빌 핵사고 경험을 보더라도 원전 사고는 국제적 환경문제임. 일본은 국제 검증으로 수용해야 함.

9. 네 일단 우리 정부가 일본대사를 불러서 항의도 하고 경북도를 비롯한 지자체들도 규탄 성명을 내고 있는데, 오염수 방류에 대해 어떻게 대처해야 한다고 보시는지?

– 세계의 시민사회가 일본산 제품 물매 운동 등의 강력한 항의가 필요다고 봄.
– 비용 절감을 위해서 오염수를 방류하는 것이므로, 오염수 방류가 일본 경제에 더 불리하게 작용하도록 해야 함.
– 우리 정부는 오염물질의 해양 투기를 금지하는 국제해양법에 근거해서 일본 정부를 국제해양법 재판소에 제소해야 함.
– 도쿄 올림픽 보이콧도 고려할 수 있다고 봄.

경주환경연합

성명서 & 언론보도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